학교교육활동

글읽기

제목
[일반] “통일 바람 불어라” 평화통일 염원 담은 바람개비 작은 동산 만들었어요.
이름
신원철
작성일
2018-03-26


통일 통일 

경북중학교(교장 이근효)에서는 1학년 자유학년제 동아리 창의 디자인반(지도교사 한수민)에서는 최근 북한 학생들의 실상과 통일 비전의 미래를 담은 영상을 시청한 뒤 바람개비를 만들었다. 지도교사는 요즘 통일관련 나라에서 남북정상회담 등 노력하고 있는 시점에 학생들의 바램을 바람개비에 통일 염원과 의지를 담은 내용을 적었다고 하며 이렇게 제작된 바람개비는 평화통일의 바람이 북쪽 끝까지 전해지길 기원하는 마음을 담았다고 한다.
제작된 바람개비는 학생과 교사 등이 함께 힘을 모아 작은 통일 동산도 만들었다. 참여 학생들은 “나의 작은소원을 적은 바람개비가통일동산 언덕에서 빙빙 돌고 있어서 너무 좋아요. 바람개비가 잘 돌아서 금방 통일이 되었으면 좋겠어요라고 한다.


경북중학교가 창작한 [일반] “통일 바람 불어라” 평화통일 염원 담은 바람개비 작은 동산 만들었어요.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나도한마디

나도한마디

다음글
“따뜻한 말 한마디, 사랑의 시작입니다” 웃음이 넘쳐나는 위(Wee)클래스 교실이 경북중학교에 있다...
/ 신원철
경북중학교(교장 이근효)에서는 쉬는 시간과 점심시간에 웃음이 넘쳐나는 교실이 있다. 그 곳은 바로 “위(Wee)클래스 교실“ 작년까지는 순회상담교사가 주2회 학교 방문하여 학생을 상담하였으나 학생들 상담이 많이 이루어지지 않았으나 개학하고 한 달도 되지 않은 위(Wee)클래스 교실은 학생들로 넘쳐나고 있다. 이런..
이전글
“학교 안의 작은 갤러리” 우리 학교는 우리가 꾸며요....
/ 신원철
경북중학교(교장 이근효)는 학생들의 정서 안정에 도움을 주고, 학교가 문화센터 역할을 해보자는 뜻에서 중앙현관 및 계단과 복도등에 학생들 작품을 전시 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이번 작품 전시에는 안대로 눈을 가리고 손의 감각으로만 의지하여 한 손으로 친구의 얼굴을 더듬어가며, 나머지 한 손으로 화지에 펜으..

정책 및 학교홈페이지정보 영역

학교알리미

학교정보공시 학교알리미